• [연예/스포츠] "트로트, 전 연령대의 장르"…'미스터트롯' 콘서트 예매 20대 43%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20.02.21 15:26:19
  • 조회: 242

 "트로트, 전 연령대의 장르"…'미스터트롯' 콘서트 예매 20대 43%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내일은 미스터 트롯'의 전국투어 서울 콘서트 예매자 중 20대의 비율이 40%가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국내 최대 티켓 예매사이트 인터파크에 따르면 전날 오픈한 '내일은 미스터 트롯' 서울 콘서트 예매자 연령대 중 20대가 43.3%로 가장 높았다. 30대 36.5%, 40대 10%, 50대 4.8%의 순으로 뒤를 따랐다.


지난해 11월30일 진행한 '내일은 미스트롯' 서울콘서트 예매의 20대 비중이 23.4%였던 것과 비교하면 20%포인트가 증가한 숫자다.

인터파크는 "지난해 판매된 콘서트 전체에 대한 평균 20대 예매자 비중인 42%를 상회하는 숫자"라면서 "트로트가 중장년층만 선호하던 장르에서 전 연령대가 즐기는 장르로 저변을 확대할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줬다"고 분석했다.


또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남녀 예매자 비중은 18.2%와 81.8%로 여성의 비중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여성 가수들이 주인공이었던 '내일은 미스트롯' 서울 콘서트의 여성 예매자 비중이 66.3%였던 것과 비교하면 출연자가 남성으로 바뀌면서 여성 팬들이 크게 증가한 것이라고 인터파크는 풀이했다.


'내일은 미스터트롯' 전국투어 티켓은 인터파크가 단독 판매하고 있다. 전날 오후 2시 이 사이트에서 서울 공연 티켓을 시작했는데 10분만에 3회차 2만석이 모두 매진됐다.


공연제작사 쇼플레이는 "티켓 오픈 시간인 오후 2시를 전후해 예매처 사이트 접속자 수가 16만명까지 몰려 일시적으로 서버 접속이 되지 않는 등 '내일은 미스터트롯' 콘서트의 인기를 증명했다"고 강조했다.


'내일은 미스터 트롯' 콘서트는 오는 4월 18~19일 KSPO DOME(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리는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전국을 돈다.


21일에는 수원(오후 1시), 청주(오후 1시), 울산(오후 2시), 강릉(오후 3시), 광주(오후 3시)의 티켓이 인터파크에서 오후 1시부터 1시간 간격으로 차례로 시작된다.


1년 6개월 동안 국내 40여개 도시의 대장정에 참가하게 될 트롯맨들의 최종 라인업은 다음달 초에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 투어를 위해 250억원대의 제작비가 투입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미스터트롯'은 광풍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20일 방송된 '미스터트롯' 8회 시청률은 마침내 시청률 30%를 돌파, 30.4%를 기록했다.


<뉴시스 기사·사진 제공>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